< 기독교를 알고 싶어요 > 기독교란? > 신앙클리닉
    Home > 기독교란 > 신앙클리닉
  기독교 길라잡이
  신앙클리닉
신앙/구원·교리
신앙/예배
신앙/기타
삶/결혼
삶/가정
삶/기타
 

다른 종교

  따뜻한 이야기
  창조과학세미나
 
기도를 하는데도 자꾸 의심이 들어요. 삼위일체가 무슨 뜻인가요? 기독교인과 비기독교인의 이성교제는 안되나요? 크리스천은 주식투자를 하면 안되나요? 알쏭달쏭한 궁금증을 시원하게 풀어드립니다.
질문입력:
  
  FAQ검색을 이용하면 보다 쉽게 궁금점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
  입력 예> 예배, 결혼 등
 
크리스마스의 의미 대해서 알고 싶습니다.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고 있다.
사람들은 각기 다양한 이유와 관점에서 크리스마스를 축제로 여기고 있다. 크리스마스를 그리스
도 없는 축제로,향락의 기회로 삼는 사람도 적지 않은 것같다. 그렇다면 크리스마스는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지녀야 하는 것인가?

현대 신학의 아버지로 불리는 슐라이어마허는 30대 중반 할레대학 교수 시절 사랑하던 여인으로
부터 청혼을 거절당하고 실의와 낙심 속에 있었다. 12월 어느날,그가 플루트 연주회에 참석하고
집에 돌아와 난로가에 앉아 몸을 녹이고 있을 때 불현듯이 크리스마스에 관한 영감이 떠올랐다.
그것을 플라톤의 대화편 형식으로 엮어낸 것이 그의 ‘크리스마스 이브’(Christmas Eve)였다.

‘크리스마스 이브’는 크리스마스의 기쁨에 대한 기독교인의 다양한 경험을 기술하고 그 의미를 분
석함으로써 크리스마스에 무엇을 기뻐하고 축하해야 하는가를 역설하고 있다.

제1부는 크리스마스의 실제적인 기쁨에 대한 묘사다.
크리스마스 트리와 장식으로 화려하게 꾸며진 주인집 응접실에 손님들이 입장하여 성탄 선물을
교환한 후, 함께 노래 부르며 가족들에 대한 소식을 즐겁게 전한다. 선물 교환의 기쁨,감미로운 음
악,정겨운 담소 등을 통해 크리스마스의 기쁨을 자연스럽게 표현하고 있다.

제2부는 크리스마스 전야에 겪었던 세 여인의 경험담을 통해 여성이 느끼는 크리스마스의 의미
를 밝히고 있다. 여인들의 이야기는 모두 마리아의 품속에 있는 아기 예수와 관련된 것이며 엄마
와 아기가 화두가 되고 있다. 그것은 크리스마스 축제가 엄마와 아기의 관계에 대해 종교적 의미
를 부여하고 있다는 것,엄마의 사랑이 여성의 존재 이유라는 것 등을 강조하고 있다.

제3부는 세 남자의 신학적 해석을 통해 남성이 생각하고 있는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이야기하고
있다. 이들은 세 가지 다른 관점에서 크리스마스의 의미를 주장한다. 역사 비평적 관점에 따르면
크리스마스 축제는 성경이나 역사적 사실에 근거한 것이 아니며 예수님 역시 크리스마스 축제의
필수 요소가 아니다. 왜냐하면 예수님은 역사적 인물이 아니며 종교적 전설의 산물이기 때문이
다.

크리스마스 축제는 천진난만한 기쁨을 상징하며 그 자체 믿을 수 없는 것을 믿게 만드는 신기한
힘을 가지고 있다. 반면 종교 경험적 관점에 따르면 크리스마스 축제의 필수 요소는 예수님이다.
크리스마스 축제는 구세주와 그의 탄생에 깊이 관련되어 있으며 그 중심에 놓여 있는 것이 인류
의 구원 문제다. 구원은 예수님을 통해서만 가능하다. 그러기에 예수님의 탄생은 인류 구원을 위
한 출발점이요,기쁨의 광점이 된다. 왜냐하면 구원이 기쁨의 최고 원리이며 구원 이외 또 다른 기
쁨의 원리는 없기 때문이다. 한편 신비주의적 관점에 따르면 예수님은 인간성의 원형이요, 그의
탄생은 원형적인 인간이 역사 속에 출현한 것이다. 유한한 인간은 예수님의 탄생을 통해 무한한
하나님 안에 참여할 수 있게 된다. 우리는 원형적인 인간이 현실화되는 장소 즉, 성육신의 장소
다. 따라서 우리의 의식 안에서 성육신의 실재를 깨닫는 것이 크리스마스의 의미라는 것이다.

그렇다면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의미는 무엇인가? 크리스마스는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가
인간으로 태어나신 경이롭고도 복된 사건이요,인간을 지극히 사랑하시는 하나님의 은총의 표출이
다. 예수님은 인류 구원을 위해 높고 높은 하나님의 자리를 버리고 낮고 낮은 이 땅에,인간의 자리
로 내려오셨다.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정신은 다른 사람의 기쁨을 위해 자신을 비우고 희생하는 것
이다. 우리는 사회의 그늘 진 구석에서 소외되고 고통으로 신음하는 사람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
을 나누며 크리스마스를 참기쁨과 구원의 계절이 되도록 해야 할 것이다.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기뻐하심을 입은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

목창균(서울신학대학교 신학전문대학원장)
출처 - 국민일보
△다음글 : 귀신들린 사람은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전글 : 하나님이 공룡도 지으셨나요?

 

고객센터 |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 컨텐츠 제휴안내 | 홈페이지 등록 | Sitemap | Contact Webmaster